주현욱

어떤 부분집합은 전체집합에 구멍을 낸다(하절기 모드)

피, 물, 옥테놀, 산화 리날룰, 이산화탄소정, 혼합매체, 2020

 

1. 하절기(5월-10월) 동안 복지시설물이 모기들을 위한 대피소가 되어 서울시의 공공장소 곳곳에 설치된다.
2. 동절기(11월-4월) 동안 복지시설물이 모기들을 위한 부화기가 되어 알을 적정 온도에서 안전하게 보호한다.
3. 다음 하절기가 오면 성충이 된 모기들을 어미의 서식지에 무사히 풀어준 후 1번 문장부터 반복한다.

<어떤 부분집합은 전체집합에 구멍을 낸다>는 지구상의 동물 중 인류에게 가장 치명적인 존재인 모기를 위한 보금자리를 제공한다. 이 공공 복지시설에는 모기들을 불러모으는 각종 화학 물질이 배치되며, 체온에 맞추어 흐르는 혈액과 천적의 위협 없이 산란을 할 수 있는 환경이 마련된다. 모기들은 이곳에서 휴식을 취하고 안전하게 피를 빨아 물에 알을 낳으며 각박한 서울살이를 헤쳐나갈 기력을 되찾을 수 있다.

이 모든 것은 공공의 자금으로 제작되고, 공공의 시설과 연계하여 설치된다. 공공을 위한 조형물이 공공에게 위해를 가할 가능성을 배태한다. 이는 민주주의적인 공동체의 근원에 존재하는 구멍, 소위 적대라고 불리는 것을 공공조형의 형식으로 실현하는 것이다. 피가 콸콸 쏟아져 나오는, 모두의 적을 잉태하기 위한 그 구멍은, 역설적으로 공동체를 작동시키는 틈새가 될지도.

 

* 시설물이 설치된 장소 중 한 곳의 위치를 공개합니다. (해당 장소의 시설물은 2020년 10월 20일까지 운영됩니다.)